원형극장
link  뿌레타뽀르떼   2021-04-04
현대적 의미의 음악은 서양문화에 기반을 둔다.
그 기원은 예술의 탄생까지 거슬러 올라간다.

학자들은 고대인들이 잔치를 벌이는 이유가 모방이었다고 말한다.
그러나 이 모방이란 단순히 자연물이나 타인의 행동을 모사하려는 것이 아니었다.
집단으로 춤을 추고 노래를 부르는 것은, 그들이 느낀 감정을 재현하고, 타인으로부터 그 감정이 전이되는
체험이었다.
이를 미메시스라고 한다.

고대 그리스인들은 디오니소스를 찬양하기 위해 함께 모여 술을 마시고 춤을 추고 노래를 불렀다.
이 디오니소스 찬양을 위한 제의를 디티람보스라고 하고, 춤을 추고 노래하는 행위를 가리켜 코레이아라고 한다.
코레이아가 이루어지던 장소는 원형 극장이었는데, 이를 오케스트라라고 불렀다.

오케스트라에는 춤을 추는 배우들이 옷을 갈아입는 막사가 있었는데,
이 막사를 스케네라고 불렀다.
이 스케네가 점점 커져서 우리가 아는 공연무대가 되었고 , 관람자와 연주자는 이 때 나뉘게 된것이다.
이것이 공연예술의 출발이다.
이 공연예술에서 많은 것들이 갈라져 나온데 , 우리가 아는 음악은 이 공연의 서사적이고 음악적인 요소,
뮤지케에서 출발한 것이다.






위키백과

연관 키워드
청력, lp판, 명상, 로큰롤, 피아노, 바이올린, 무료광고, 행복, 체코프라하, 피타고라스, 난청, 코첼라, 벅스뮤직, 라이브공연, 팝송, 제이슨므라즈, 음악, 모차르트, 빙글빙글, 여름페스티벌
Made By 호가계부